전통주 빚기와 지리산길 걷기 by 작은나무

지리산은 내친구 겨울 프로그램__" 겨울밤, 술 익는 지리산 마을" 


짚가리 홀로 서 있는 논, 마지막 잎새 남은 느티나무가 마을 어귀를 지키는 쓸쓸한 겨울.
지리산자락 마을 집집마다 따스한 연기가 피어오릅니다.


가는 해를 붙잡고 싶은 쓸쓸한 초겨울, 지리산길을 걸어요.

저마다의 맛과 빛깔이 뽐내던 다양한 가양주들은 사라졌지만,
지리산은 큰 품으로 다양한 삶과 사람을 품어 기르고 있습니다.
지리산길 걷고, 지리산이 키운 쌀, 지리산에서 흘러내린 맑은 물로 전통주도 빚습니다. 


겨울 지리산을 함께 할 님들, 신청하세요.


[구체내용]

* 프로그램명 : 2009 지리산은 내친구 겨울 프로그램 “겨울밤, 술 익는 지리산 마을”
* 때 : 2009년 12월 5일(토) 13시 -6일(일) 15시
* 곳 : 지리산길 주변(인월-금계구간)
* 내용 : 겨울 지리산길(매동-창원) 걷기, 막걸리 블라인딩테스트, 고구마굽기, 전통주(과하주)빚기 등
* 모집 : 선착순 15명(지리산생명연대 기존 회원 20% 할인)
* 참가비 : 50,000원
* 참가비 입금 : 농협 / 513160-51-031205 / 예금주 : 지리산생명연대

* 참가신청시 작성 내용 : 이름/주민등록번호(여행자보험을 위함)/이메일/핸드폰번호
* 참가신청과 문의 : 063-636-1945 / info@myjirisan.org

* 프로그램 일정

 
※ 일정은 사정에 따라 다소 변경될 수 있습니다.
환불규정 : 열흘 전(11/25) 100% / 일주일 전(11/28) 70% / 5일 전(11/30) 50%
                 / 3일 전(11/02) 30% 환불 / 이후 환불 어려움.


 

 

 

<위 흑백사진 출처 : 구글> 

원문보기 : http://myjirisan.org/bbs/board.php?bo_table=notice&wr_id=977


덧글

  • 동호맘 2009/11/22 14:59 # 삭제 답글

    많이 바빠? 들린다더니... 전화통화라도 함 해야할듯. 술빚기는 창원마을 요리선생님댁에서? 서울에 모양 이거알면 꼭 참가할것 같은데. ㅋㅋㅋ
  • 작은나무 2009/11/23 10:20 # 답글

    넹. 언니. 곧 갈게요. ㅎㅎ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