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아름다운 by 작은나무

꽃보다 아름다운 새싹들.

봄이 올까 싶은 혹독한 겨울을 물리치며, 언제나 언 땅을 두드리며,
딱딱한 나무껍질 사이를 비집고 싹들이 올라온다.

지리산에 내려오기 전엔 몰랐다.
이 연초록들이 빨간꽃, 노란꽃, 꽃밭 가득보다 더 가슴시리게 이쁘다는 사실을.

<지리산길 의중-용유담 구간에서 만난 정금나무 새싹>

덧글

댓글 입력 영역